•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자연에 답이있다...상주서 생물다양성의 날·철새의 날 기념식 열려

  • 기사입력 2020-05-22 16:4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22일 상주시 경천섬 인근 국립낙동강 생물자원에서 2020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철새의 날 기념식이 열렸다. 사진은 조명래 환경부 장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강영석 상주시장등이 자연덕분에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상주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2020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철새의 날 기념식이 22일 상주시 경천섬 인근 국립낙동강 생물자원관에서 열렸다.

이날 기념식에는 조명래 환경부 장관,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강영석 상주시장,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 학계 전문가, 시민 등이 참석했다.

생물다양성의 날은 유엔(UN)이 생물종 감소와 생태계 파괴에 대응하기 위해 1993년 생물다양성협약 발효에 맞춰 매년 정부 차원의 기념식을 열고 있다.

이번 기념식의 주제는 자연에 답이 있다로 생물다양성 보전이 지속가능한 이용의 기반이며 이를 통해 우리의 삶을 풍요롭게 만든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자연과 생물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천혜의 자원경관을 지니고 있는 경천섬 일원을 보전해 상주의 랜드마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