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헤럴드 포토]‘코로나 19’ 뚫고 花사한 봄...농사준비 한창

  • 기사입력 2020-03-18 13: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고 있는 가운데 독도의 모섬인 울릉도에는 연분홍 벚꽃이 꽃망울을 터트리며 봄소식을 알리고 있다.

24절기상 낮과 밤의 길이가 같다는 춘분(20)을 이틀 앞둔 18, 울릉읍 저동2리 한 농가 채소밭에서 겨우내 자란 무지심(새별꽃)을 뽑아 담아둔 바지게(발채를 얹은 지게)가 정겹고 아름다운 시골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이미지중앙


화산섬 울릉도는 논이 없다. 농지라고는 유일하게 밭이 고작인데 밭도 워낙 경사가 심해 농작물과 각종 자재 등은 지게에 지고 운반한다.(사진=독자 최종술씨 제공)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