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천군, 내년 1월말 까지 에너지바우처 사업 신청 접수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예천군은 18일부터 저소득층의 난방비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에너지 바우처 사업 신청 접수를 받기 시작했다.

군에 따르면 에너지바우처 사업은 난방이 어려운 취약계층에게 동절기 동안 전기·도시가스 등의 요금을 차감할 수 있는 가상카드나 등유·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는 실물카드 형태의 전자 바우처를 지급하는 에너지 복지 사업이다.

청은 내년 1월말까지이며, 대상은 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 수급자로서 본인 또는 가구원 중 19521231일 이전 출생한 노인또는 201211일 이후 출생한 영유아, 1급부터 6급까지의 장애인, 임산부가 포함된 가구가 해당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1인 가구는 84000, 2인 가구는 108000, 3인 이상 가구는 121000원이 지급된다. 사용기간은 다음달 8일부터 2018531일까지이다.

기존 지원 대상자는 별도의 신청 없이 자동 연장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신규 또는 자격 변동이 있을시 주민등록상 거주지 읍·면사무소를 직접 방문해 신청해야한다, 다만 거동이 불편하거나 기타 사유로 방문이 어려운 경우 대상자의 가족, 친척이 대리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에너지바우처 콜센터(1600-3190)나 가까운 읍면사무소 로 문의하면 된다.

ksg@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