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경기도, 소부장 제조기업 디지털 전환 추진
경기도,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 공모선정
국비 200억원 확보.
경기도 광교신청사.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추진한 ‘산업혁신기반구축’ 공모사업에 연이어 선정됐다. 제조분야 소재·부품·장비 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인프라 구축이 힘을 받게 됐다.

27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최근 산업통상자원부가 실시한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 공모에 ▷소부장 전문기업 육성을 위한 산업 밸류체인 디지털 전환(IVDX) 지원센터 ▷확장현실(XR) 전방산업 선도형 핵심 광학 부품·모듈 시험 제작 서비스 지원 등 2개 과제가 선정돼 국비 200억 원을 확보했다.

‘소부장 전문기업 육성을 위한 산업 밸류체인 디지털 전환(IVDX) 지원센터’는 제조 분야 소부장 기업들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는 역할을 맡게 될 예정이다.

관련 기업 공장을 스마트공장으로 전환하거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제품 표준화 기술개발 등 도는 디지털 전환(DX) 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소부장 전문기업의 디지털 전환과 신제품·신서비스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경기도는 안산시, 한국전자기술연구원, 경기테크노파크와 함께 2026년까지 5년간 총 200억 원(국비 100억 원, 지방비 60억 원, 기타 4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주요 추진내용은 ▷지능형 산업 밸류체인 협업 플랫폼 및 산업데이터 인프라 구축 ▷산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기업의 디지털 전환 지원 ▷산업 디지털 전환을 위한 작업자 스킬업 및 인력양성 지원 등이다.

함께 선정된 ‘XR 전방산업 선도형 핵심 광학 부품․모듈 시험제작 서비스 지원’은 확장현실(XR) 및 메타버스 장비(디바이스)에 들어가는 렌즈 등 광학계 제품 생산을 위한 장비와 기술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광학부품은 증강현실 안경(AR 글래스) 등 확장현실 장비(XR 디바이스)를 구성하는 핵심부품이다.

도는 한국광기술원,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구미전자정보기술원과 협업해 2026년까지 5년간 국비 100억 원을 포함, 사업비 143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주요 추진내용은 ▷확장현실 장비(XR 디바이스)용 광학계 시험생산 공동인프라 조성 ▷시작품 상용화 지원 및 기술지도 컨설팅 ▷광학 특성평가 및 성능개선 지원 등이다.

fob140@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