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브레이브걸스 유정, 산불 피해 구호를 위한 성금 1000만원 기부

브레이브걸스 유정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그룹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산불 피해 구호를 위해 1000만원을 기부했다.

22일 소속사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유정은 최근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산불 피해 구호를 위한 성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유정은 소속사를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의 빠른 일상 회복을 기원하겠다”고 메시지를 전했다.

유정이 전달한 기부금은 경북 울진군과 강원 삼척시 등에서 대형 산불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고 생계를 위협받고 있는 피해민들을 위한 생필품과 생계비 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