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메디블록, 차세대 클라우드 EMR '닥터팔레트' 출시
메디블록이 선보인 차세대 클라우드 EMR '닥터팔레트' 초기화면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IT기반으로한 헬스케어기업인 메디블록(공동대표 고우균·이은솔)이 차세대 클라우드 전자차트(Electronic Medical Record, EMR)인 '닥터팔레트'를 정식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회사측은 이번에 출시되는 클라우드 EMR 닥터팔레트는 ▲EMR 웹과 연동되는 모바일 EMR ▲공단서버 완벽연동 ▲고시의 변경 및 기능 자동 업데이트 등을 통해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된 제품이라고 밝혔다.

닥터팔레트는 별도의 설치가 필요 없는 웹베이스의 클라우드EMR로 모바일앱과 웹을 모두 지원한다. 회사측은 "언제 어디서든 기기에 상관없이 진료기록을 확인하고 작성할 수 있어 유연한 진료환경을 제공하는것이 특장점"이라고 밝혔다. 이 제품은 특히 건강보험 및 의료급여 자격 실시간 조회 시스템(수진자자격조회)과 더불어 부적절한 약물사용을 사전에 점검할 수 있도록 하는 의약품처방조제지원시스템(Drug Utilization Review, DUR)과의 완벽한 공단 서버 연동을 지원하고, 진료업무를 도와주는 임상의사결정지원시스템(Clinical Decision Support System, CDSS)을 내장하여 막힘없이 빠르게 진료할 수 있는 진정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모든 기능이 클라우드의 형태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서버운영에 대한 부담이나 업데이트 걱정 및 진료기록 보안에 대한 걱정 없이 사용 가능하다. 또한, 메디블록이 운영하고 있는 환자지향 헬스케어 앱 서비스인 ‘메디패스’와의 연동을 통해 환자와 의료인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의료환경을 제공한다. 메디패스는 환자가 진료기록을 내려받아 10초 안에 실손보험 청구를 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간편보험청구 서비스로 설치후 간단한 본인 인증을 통해 최근 3년 동안의 삼성서울병원과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 서울의료원, 목포한국병원의 진료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메디블록 이은솔(영상의학과 전문의) 공동대표는 “앞으로도 가장 효율적이고 간편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전방위적인 협력과 시도를 진행할 예정이다. 메디블록이 보유한 의료정보시장의 전문성과 최고의 기술력, 그리고 의료인으로서의 시각을 융합했기 때문에 최고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닥터팔레트 2.0은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일까지 개최되는 국내 규모의 국제 병원 의료 산업 박람회인 ‘K-HOSPITAL FAIR 2021’에서 부스와 컨퍼런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kty@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