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블랜디렙, ‘닥터클로 임영웅 마케팅’ 펼친다
엔오엔과 마케팅·브랜드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닥터클로 모델로 임영웅 발탁…히어로 캠페인
심규원 대표 “우수한 브랜드에 최적화 서비스”

임영웅 모델의 닥터클로 광고.

[헤럴드경제=김영상 기자] 마케팅 투자 플랫폼 블랜다드를 운영하는 블랜디렙(대표이사 심규원)은 생활바이오 전문기업 엔오엔(대표이사 우덕구)과 살균탈취스틱 브랜드 ‘닥터클로’의 성공적인 국내시장 판매 및 본격 브랜드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최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닥터클로는 뿌리거나 닦는 일회성이 아닌 5주~6주에서 최대 8주까지 지속적인 살균 소독이 가능한 제품으로, 일본의 보건미생물 연구소에서도 안전성 및 살균력을 입증 받았다. 또 이산화염소의 지속 방출 제품에 대해 강화된 환경부의 안전 기준 위해성평가를 통해 안전한 제품임을 확인 받았다.

블랜디렙은 닥터클로의 우수한 상품력을 확인하고, 이번 업무협약을 결정했다. 이 회사는 대형 기업 중심의 복잡한 유통 구조로 실력있는 브랜드가 성장하기 어려운 시장에 기술력을 갖춘 브랜드를 소비자에게 직접 소개한다는 사명감을 갖고 마케팅 투자를 실행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블랜디렙은 닥터클로가 필요한 잠재 타깃을 발굴 및 타깃의 소비 여정에 맞춰 효과적으로 브랜드를 경험하도록 하기 위해 닥터클로의 모델로 가수 임영웅을 발탁했다. 임영웅이 출연한 ‘닥터클로 냉장고용(프레쉬)’ 광고는 “임영웅처럼 똑부러지게 냉장고를 케어하세요”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이 광고는 오는 19일부터 본격적으로 TV광고부터 시작되며, 옥외, 디지털 등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대대적인 광고 캠페인도 진행할 계획이다. 닥터클로는 한정 수량으로 진행하는 임영웅 굿즈(포토카드) 기프트 이벤트를 비롯해 다양한 이벤트를 자사 공식 쇼핑몰인 닥터클로샵 및 자사 SNS 채널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심규원 블랜디렙 대표는 “우수한 품질임에도 대기업 중심으로 이루어진 현 시장구조의 높은 벽으로 인해 빛을 발하지 못하는 브랜드가 많은 것이 현실”이라며 “이렇게 기술력이 높은 뛰어난 브랜드의 경쟁력 있는 시장 조성을 위해 최적화된 서비스 지원이 필요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ys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