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서울대병원 전공의 코로나19 확진…접촉자 등 100여명 음성 판정

  • 기사입력 2020-10-18 21: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전공의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의료계에 따르면 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소속 전공의 1명이 16일 오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서울대병원은 이 전공의의 동선을 파악해 접촉자로 분류된 66명을 포함해 100여명을 검사했다. 이들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접촉자 66명 외에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을 가능성이 있거나 의심스러운 인원도 검사한 결과다.

이 전공의는 담당하는 진료과목 특성 탓에 환자나 보호자와 접촉하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확진자가 발생한 후 원칙에 따라 병원 내 교직원 전체에 동선을 공개하고 검사했다며 "확진자는 환자와의 접촉은 없었으며 접촉자는 모두 '음성'이었다"고 밝혔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