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
  • SK브로드밴드, 1000억 회사채 모집에 6배 이상 몰려

  • 6500억원 자금 받아
    1600억 증액발행 검토
  • 기사입력 2020-09-17 16: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호 기자] SK브로드밴드가 회사채 수요예측서 모집물량의 6배 이상 자금을 받아내며 흥행 기록을 이어나갔다.

17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SK브로드밴드는 5년물로 1000억원 모집에 6500억원의 자금을 받았다.

앞서 SK브로드밴드는 마이너스(-) 30베이시스포인트(bp)에서 30bp의 금리밴드를 제시했고, -7bp에 완판됐다.

이달 25일 회사채를 발행할 예정인 SK브로드밴드는 최대 1600억원의 증액발행을 검토하고 있다. -6bp에 1600억원이 들어왔기 때문이다.

증권사 관계자는 "SK브로드밴드가 SK그룹의 후광과 더불어 탄탄한 영업기반으로 회사채 수요예측서 많은 자금을 받아냈따"고 말했다.

number2@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