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강동구 “청소년 알바 친화사업장 추천해주세요”

  • 오는 30일까지 요건 충족 여부 등 설문조사
  • 기사입력 2020-06-04 09:2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강동구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 설문조사 포스터.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청소년의 노동인권을 보호하고자 올해부터 강동구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 인증사업을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 인증은 청소년이 일하기 좋은 노동환경을 갖춘 사업장을 선정하는 사업이다. 근로계약서 작성, 최저임금 이상 지급, 주15시간 이상 근무 시 주휴수당 지급, 인격적 대우 보장, 근무 당사자 추천 등 5가지 기준을 충족하는 업체를 대상으로 강동구 알바지킴이의 현장조사를 통해 선정된다.

이에 앞서 구는 청소년 노동인권 관련 조례를 올해 3월 개정해 인증사업 추진을 위한 법적 지원근거를 마련했으며 청소년의 노동환경 조사와 청소년 알바친화사업장 인증을 위해 6월30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설문은 아르바이트 동기와 횟수 등 아르바이트 기본사항,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 인증요건 충족 여부 등 16가지 항목으로 구성됐다.

10대, 20대는 누구나 설문에 참여할 수 있으며 설문 방법은 온라인에 익숙한 젊은 세대의 접근 편의성을 증진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실시한다. 자세한 사항은 강동구 노동권익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구는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으로 선정된 곳에 인증현판 전달, 홍보 현수막 게시, 우리동네 친화가게 지도 제작, 종량제 봉투·공공요금 등을 지원해 청소년에게 노동친화적인 사업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도록 하고 다른 사업장에게도 좋은 사례로 전해지도록 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청소년은 나이가 어리다는 이유로 일터에서 노동인권을 침해받는 사례가 많은데, 청소년알바친화사업장 인증사업을 통해 청소년 노동권익이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