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교통비 지원해드려요”

  • 강동구, 이달부터 최대 20만원 지원
  • 기사입력 2020-06-01 08: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오는 6월부터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교통비를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최근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등 다양한 사유로 학업을 중단하는 학생들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강동구는 공교육 혜택을 받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진로탐색, 직업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참여함에 있어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고자 교통비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강동구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만9세부터 만18세까지의 학교 밖 청소년으로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 ‘하늘을 품는 배움터’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2회 이상 참여했거나 대안학교 등 비인가 대안교육기관에 재학 중인 청소년이다.

강동구 ‘학교 밖 청소년 교통비 지원’ 홍보물.

신청방법은 주민등록등(초)본과 제적증명서, 미진학증명서 등 학교 밖 청소년임을 확인할 수 있는 구비서류를 준비해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액은 만9세부터 만12세는 1인당 10만원, 만13세부터 만18세는 1인당 20만원이며 이를 상반기(6월), 하반기(7~12월)로 나눠 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청소년증에 충전하는 방법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금액 충전은 단말기가 설치돼 있는 강동청소년지원센터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에서 가능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공교육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서울시 강동구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조례’ 개정을 통한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며 “학교 밖 청소년들이 편견이나 차별 없이 자신의 꿈을 당당하게 펼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 강동청소년누리터 또는 강동구청 아동청소년과로 문의하면 된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