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故 조양호 회장 1주기…8일 추모 행사

  • 조원태 회장ㆍ조현민 전무 참석…조현아 전 부사장은 불참할듯
  • 기사입력 2020-04-07 09: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한진그룹 제공]

[헤럴드경제 정찬수 기자] 한진그룹이 국내 항공산업에 큰 획을 그은 고(故)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세상을 떠난 지 1년이 되는 8일 추모 행사를 가진다.

7일 재계에 따르면 한진그룹은 조양호 회장의 1주기를 맞아 8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하갈동 소재 신갈 선영에서 그룹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간단한 추모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추모 행사엔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과 조현민 한진칼 전무가 참석한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이 자리에 함께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1년 가까이 이어진 ‘남매의 난’ 경영권 분쟁 여파다.

지난해 4월 8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의 한 병원에서 폐 질환으로 별세한 조양호 회장은 국내 항공산업의 반세기 역사와 함께 한 인물이다.

1949년 한진그룹 창업주인 고 조중훈 회장의 장남으로 태어난 그는 1992년 대한항공 사장에 오른 뒤 1999년 대한항공 회장, 2003년 한진그룹 회장 자리에 오르며 선친에 이어 그룹 경영을 주도했다.

항공동맹체인 스카이팀(Sky Team) 창설을 주도하고,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에서도 핵심적인 역할을 맡아 국제무대에서 한국 항공업계의 입장을 대변했다. 사후인 작년 11월엔 한미 친선 비영리 단체인 코리아 소사이어티가 수여하는 ‘밴 플리트상’을 수상했다.

한진그룹은 조양호 회장 1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 사업을 준비 중이다. 지난 2월에는 추모사업의 하나로 ‘이화여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와 협약을 맺고 해외 학회 참석과 강연자 초청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했다.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