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게임
  • 통큰 ‘택진이형’…엔씨 4월 ‘주 4일제’에 매주 하루는 ‘유급휴가’

  • 기사입력 2020-04-02 10: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채상우 기자] 엔씨소프트는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책으로 4월 한달간 주 4일제 근무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주 4일제 시행 기간 매주 ‘1일 유급 휴가’가 부여된다.

엔씨소프트는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안전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 직원의 건강과 가정의 관리(자녀 보육 등)를 지원하기 위해 ‘주4일제 근무’ 시행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주 4일제 근무는 이달 6~29일 4주간 시행한다.

이 기간 동안 4000여명에 달하는 모든 직원에게 매주 1일 특별 유급 휴가를 부여한다. 21대 국회의원 선거(4월 15일), 부처님 오신 날(4월 30일)이 속한 주간에도 특별 유급 휴가는 동일하게 부여한다.

아울러 엔씨소프트는 4월 한달간 전사에 자율 출퇴근제를 시행한다. 기존 출근시간(오전 7시~11시)을 해제하고, 혼잡 시간대를 피해 개인이 자유롭게 출퇴근하는 유연 근로를 지원한다.

주 4일제 근무에도 특별 보호가 필요한 임산부와 기저질환자는 재택 근무가 가능하다.

123@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