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음실련, 어려움에 처한 대구 음악실연자들 위해 마스크 지원

  • 기사입력 2020-03-27 15:3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이하 음실련, 회장 김원용)는 코로나19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음악실연자들을 위해 의료용 마스크 1,000여 개와 소독용 물티슈 등 구호물품을 지원했다.

음실련 김원용 회장은 "코로나19의 여파로 많은 국민들과 뮤지션 분들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시며, 특히 대구에서 활동하는 음악실연자 분들의 어려움이 가장 클 것으로 생각한다. 음실련에서도 진심으로 위로하며, 곧 찾아올 희망을 위해 조금만 더 힘내시기 바란다.”라고 응원의 말을 전했다.

음실련은 이외에도 공연, 행사가 많이 취소되고 있는 상황을 반영해 2020년 사업에 공연관련 사업을 확대하고 소형공연 지원사업 등을 조속히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창작활동 및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음악실연자들을 위해 예술인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창작지원금 등 각종 지원사업을 안내 중에 있다.

음실련은 1988년 설립된 국내 유일의 음악실연자를 대표하는 저작인접권 관리단체로 대중음악, 국악, 클래식 분야의 3만여 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으며, 음악실연자들의 복지, 활동여건 개선 및 지위향상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