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국제일반
  • 중국 코로나19 확진자 427명 추가…나흘째 500명↓

  • 누적 확진자 7만9251명·사망 2835명
  • 기사입력 2020-02-29 10: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7일 저녁 중국 랴오닝성 선양의 대표적 한인 거리 시타제. 가게들이 문을 닫았고 인적은 끊겼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하루 신규 확진 환자가 나흘째 500명 아래를 유지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28일 하루 중국 본토의 코로나19 신규 확진 환자는 427명이고 사망자는 47명이었으며 29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7만9251명, 사망자는 2835명이라고 밝혔다.

하루 신규 확진자는 전날의 327명보다는 100명 더 늘었다. 신규 사망자는 전날보다 3명 많았지만 사흘째 50명 밑이었다.

코로나19 발원지인 후베이성의 신규 확진 환자와 사망자는 각각 423명과 45명으로 전날보다 늘었다. 이 가운데 우한의 확진자와 사망자는 각각 420명과 37명이다.

후베이 이외 지역의 신규 확진환자는 4명에 그쳤다. 후베이 이외 신규 사망자는 베이징과 허난성 각각 1명 등 2명이다.

전날 중국 전역에서 신규 퇴원한 환자는 2885명으로 신규 퇴원환자가 확진환자보다 훨씬 많은 추세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 하루 동안 의학 관찰에서 해제된 밀접 접촉자는 1만193명이며 중증 환자는 288명 감소했다. 누적 퇴원 환자는 3만9002명이다.

홍콩의 누적 확진자는 94명으로 1명 늘었으며, 마카오는 10명이다.

herald@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