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신제품신기술>윌로펌프, 하우스·수경용 산소水 공급장치 선보여

윌로펌프(대표 김연중)가 고농도 산소수(水) 공급장치 ‘윌로-디오 플러스’〈사진〉를 최근 선보였다.

지하수 등 일반 농업용수에 고순도 산소를 포함한 초미세 거품을 생성, 고농도 산소수를 공급하는 장치다. 하우스, 수경, 토경 재배시설에서 사용 가능하다. 물탱크와 연결해 작물이 필요로 하는 최적의 산소수를 농작물의 뿌리까지 공급한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산소수 속 높아진 용존산소는 수분 공급과 광합성을 촉진, 작물의 성장을 돕는다. 수확물의 당도, 맛, 식감을 향상시키기도 한다. 농업기술연구센터의 실증연구로 수확량 증가와 품질 향상이 입증됐다고 윌로펌프 측은 밝혔다.

또한 충분한 산소를 공급받아 튼튼해진 뿌리는 비료 속 영양분을 효과적으로 흡수한다. 초미세 거품은 토양과 수질을 오염시키지 않고 건강하게 유지시키는 효과도 있다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따라서 오직 물과 산소만을 사용한 친환경 작물 재배를 가능하게 한다고. 동시에 비료 및 농약 구매 지출이 감소해 농경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고도 했다.

윌로펌프 관계자는 “초미세 거품이 터지면서 작물 생장에 방해가 되는 병충해와 혐기성 미생물을 억제해 살균효과가 있다. 잔류농약과 중금속 등 유해물을 제거해 작물 세척하는 잇점도 있따”고 설명했다.

조문술 기자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