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무력 가능” vs “신속 상응”…北美 계속 말폭탄 주고받기

  • -트럼프 경고성 발언 하루만에 北 ‘맞경고’
    -北제시 ‘연말시한’ 따라 대치악화 가능성
    -북미 모두 당장 판 엎는 행보는 자제 관측
  • 기사입력 2019-12-05 09: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군 간부들과 함께 군마를 타고 백두산을 등정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4일 보도했다. 이날 부인 리설주 여사도 동행했다. [연합]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북한이 제시한 ‘연말 시한’이 다가오면서 북미간 주고받는 ‘말폭탄’의 무게가 심상찮다. 미국이 무력 사용 가능성을 언급한지 하루만에 북한은 ‘신속한 대응’으로 맞불을 놨다. 이에 북미간 갑자기 긴장국면이 조성됐다. 다만 북미 모두 당장 판을 뒤엎기보다는 막판 협상 재개를 염두해놓고 기싸움에서 밀리지 않겠다는 의도로 보여 당분간 ‘강 대 강’ 대치상황이 이어질 것으로 관측된다.

북한군 서열 2위이자 남한의 합참의장에 해당하는 박정천 총참모장은 담화를 통해 “만약 미국이 우리를 상대로 그 어떤 무력을 사용한다면 우리 역시 임의의 수준에서 신속한 상응행동을 가할 것이라는 점을 명백히 밝힌다”고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5일 밝혔다. 박 총참모장은 전날 있었던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대북 군사력 사용 가능성 언급을 지목하면서 “우리 무력의 최고사령관도 이 소식을 매우 불쾌하게 접했다”고도 말했다.

그는 “미국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대상으로 하는 군사적 행동을 감행하는 경우 우리가 어떤 행동으로 대답할지에 대해서는 누구나 짐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무력을 사용하는 일은 미국에 있어서 매우 끔찍한 일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지금 이 시각도 조미(북미)관계는 정전상태에 있으며 그 어떤 우발적인 사건에 의해서도 순간에 전면적인 무력충돌에로 넘어가게 되어있다”며 “최근 미국군대는 우리 국가를 겨냥한 심상치 않은 군사적 움직임들을 보이고 있으며 우리는 이러한 군사적 행동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안전에 주는 영향들에 대하여 분석하고 대처할 수 있는 준비를 하고 있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대북 군사력 사용 가능성을 언급한 다음날 북한이 곧바로 ‘신속한 상응행동’으로 받아치면서 북미가 긴장 수위를 한껏 끌어올리는 모양새다.

북한은 미국과 실무협상이 지난 10월초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렸지만, 결렬된 이후 대화 재개의 돌파구가 좀처럼 마련되고 있지 않은 상황에다 연말시한이 카운트다운에 돌입한 가운데 ‘새로운 길’로의 전환을 잇따라 시사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지난 3일 박 총참모장을 비롯한 군종 사령관 및 군단장 등 군 고위간부들을 대동하고 백마를 타고 백두산에 올랐다. 김 위원장이 백두산에 군 수뇌부를 대거 데리고 간 것은 미국의 태도 변화가 없을 경우 내년부터 강경 군사 행보의 길을 밟을 수 있다는 신호를 보낸 것으로 풀이된다.

하지만 북한이 당장 판을 깨고 협상 궤도를 이탈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연말까지 남은 시간 반전의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이날 박 총참모장 담화에 ‘북미 정상의 친분관계’가 명시된 것도 이 때문으로 보인다. 그는 “이처럼 위험한 군사적 대치상황 속에서 그나마 조미 사이의 물리적 격돌을 저지시키는 유일한 담보로 되고 있는 것이 조미수뇌들 사이의 친분관계라고 생각한다”며 “그런데 이번에 미국 대통령이 우리 국가를 염두에 두고 전제부를 달기는 했지만, 무력사용도 할 수 있다는 발언을 한 데 대하여 매우 실망하게 된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 역시 전날 대북 군사력 사용 가능성을 경고하면서도 김 위원장과의 좋은 관계를 강조한 바 있다.

mkk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