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
  • 포스코케미칼·코오롱 등 내달 의무보호예수 해제

  • 27개 상장사 1억529만주 대상
  • 기사입력 2019-09-30 11:4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포스코케미칼, 코오롱, 오뚜기, 플리토 등 27개 상장사 주식 1억529만주가 10월중 의무보호예수에서 해제된다고 한국예탁결제원이 30일 밝혔다.

이는 전월(1억5900만주)에 비해 33.8% 감소한 것이자, 전년동월(1억3405만주) 대비로는 21.5% 줄어든 규모다.

시장별로 보면 유가증권시장에서 4개사 3901만주, 코스닥시장에서 23개사 6628만주가 해제 대상이다.

유가증권시장에선 포스코케미칼 지분 3.15%에 해당하는 191만8220주가 오는 10월 18일 의무보호예수에서 풀린다. 코오롱 주식 56만5241주(4.48%)는 10월 11일에 해제 예정이다. 이어 오뚜기(16만5237주), SK증권(3636만3000주) 등이 대기하고 있다.

코스닥 시장에선 플리토(3만8461주), 에이스토리(5만6100주), 대모엔지니어링(6만4500주), 윌링스(4만1460주), 세경하이테크(2만4000주) 등 올해 신규 상장한 기업들의 주식들이 의무보호예수에서 해제될 예정이다.

강승연 기자/sp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