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도도맘 비하한 블로거 법정구속…2심서 징역 6개월

  • 기사입력 2019-08-16 14: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도도맘 김미나 씨. [연합]

[헤럴드경제=송형근 기자] ‘도도맘’ 김미나 씨를 비난하는 글을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40대 주부가 항소심에서 감형을 받았지만 법정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5부(한정훈 부장)는 16일 모욕 등 혐의로 기소된 40대 주부 A 씨의 항소심에서 징역 6개월을 선고했다. 1심은 징역 8개월을 선고한 바 있다.

재판부는 이어 항소심은 사실심의 마지막이라며 법정에서 구속했다.

A 씨는 지난 2017년 1~2월께 자신의 SNS에 3차례에 걸쳐 김 씨를 비난하는 글을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 씨는 일반인 신상폭로 SNS인 ‘강남패치’에 자신을 비하하는 글을 올렸다고 생각해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또 김 씨의 지인 B 씨의 매장에서 일을 하며 매출액을 개인적으로 사용하고, B 씨를 험담한 혐의도 받는다.

sh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