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김신영 “지금은 48kg…비키니땐 55kg”

  • 기사입력 2019-06-25 07: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몸무게를 공개했다.

김신영은 24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최근 비키니 동영상으로 화제가 된 것에 대해 “내 골반이 그렇게 작은지 처음 알았다”고 말했다.

그는 “아쉬운 건 그때는 55kg 였고 지금은 48kg”라고 몸무게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골반은 조금 더 작아졌지만 크게 달라진 건 없다.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 몸매”라고 셀프 디스를 하기도 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에서는 ‘도마 도움닫기’ 개인기를 선보이는 김신영의 휴대전화 녹화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김신영은 비키니 수영복을 입은 채 우스꽝스러운 도움닫기를 선보여 웃음을 줬다. 해당 영상으로 김신영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화제가 됐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