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수업 중 투신 여중생 “추락 직전 기억없다”…목격 학생들 충격ㆍ과호흡 증상

  • 기사입력 2019-05-21 15: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합]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경기도 동두천시의 한 중학교 수업시간에 여중생이 투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를 목격한 다수의 학생들은 사고 충격 여파로 과호흡 등의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2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0분쯤 경기 동두천시의 한 중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A(14) 양이 수업중인 건물 4층에서 아래로 뛰어내렸다. 다행히 화단으로 떨어진 A 양은 병원으로 즉시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구조대에게 “추락 직전이 기억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날 A양의 추락 장면을 목격한 다수의 학생은 충격을 받아 과호흡 등의 이상 증세를 보였다. 학생들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아 상태가 호전된 것으로 전해졌다.

교육 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