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국동서발전, 창립 18주년 기념식 거행

  • 기사입력 2019-04-03 07: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안전ㆍ환경ㆍ사회적 가치ㆍ4차 산업혁명’ 앞장
“열린 생각, 끊임없는 혁신으로 국민과 함께 성장할 터”


2일 울산 본사 대강당에서 열린 동서발전 창립 18주년 기념식의 모습. [한국동서발전 제공]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2일 울산 본사 대강당에서 창사 18주년을 맞아 경영진을 비롯한 본사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기념식을 거행했다.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석탄발전에는 안전하고 깨끗한 에너지 생산을 위한 혁신적인 변화가 요구되고 있다. 과거의 성과에 안주하지 말고 세계최고의 에너지기업을 만든다는 자긍심을 가지고 열린 생각과 끊임없는 혁신으로 힘찬 미래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며 “안전, 환경, 사회적 가치,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선두주자가 되어 국민 눈높이에서 국민과 함께 성장하는 동서발전이 되자”며 격려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영환경 변화는 물론 전 국민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안전ㆍ환경ㆍ사회적 가치ㆍ4차 산업혁명’ 4대 분야에 종사하는 사외업체에 감사패를 수여하고 회사 성장에 기여한 25명의 모범직원을 선정해 포상했다.

이날 사외 수상자에는 4차 산업혁명 분야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 사회적가치 분야 이혜경 산업인력관리공단 차장, 황보승 울산시청 주무관, 안전 분야 곽철은 ㈜세방 과장, 환경 분야 홍동욱 ㈜진에너텍 대표이사 등이 포함됐다.

특히, 사전에 제작한 영상물을 통해 ‘한국동서발전의 평가와 기대’를 주제로 유관기관, 시민단체, 발전소 지역주민들이 직접 전하는 메시지를 듣고 회사를 향한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와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역할에 대한 기대를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한편, 한국동서발전은 친환경 에너지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지난해 박일준 사장의 부임과 함께 ‘세상을 풍요롭게 하는 친환경 에너지 기업’이라는 새로운 비전을 수립했으며, 대대적 조직개편, 국내최대 140㎿급 서해안 윈드팜 풍력단지 조성, 충남 서산 세계 최대 50㎿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건설, 영농형 태양광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hmd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