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자동차
  • 서울모터쇼, 우수업체 기술ㆍ제품 발굴 나선다

  • 기사입력 2019-04-01 14: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마이팀ㆍ인에이블인터내셔널ㆍ모빌테크 등 출품
- 평일 11시 브리핑 세션…다양한 분야 신기술 공개

2019서울모터쇼에 마련된 마이팀 부스.

[헤럴드경제=정찬수 기자] 경기도 고양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2019 서울모터쇼’가 진행 중인 가운데 자율주행, 부품소재, 전기차 등 다양한 분야의 참가업체들이 보유한 기술과 제품을 알리는 ‘프레스 브리핑’이 눈길을 끌고 있다.

서울모터쇼조직위원회는 서울모터쇼 기간 화요일을 제외한 오전 11시에 제2전시장 프레스센터에서 프레스 브리핑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날 처음으로 열린 브리핑에는 ▷탄소소재 전문기업 ‘마이팀’ ▷세계 1위 전기스쿠터 브랜드 ‘NIU‘를 유통하는 ‘인에이블인터내셔널’ ▷자율주행용 공간정보 응용 전문기업 ‘모빌테크’가 참가했다.

마이팀은 탄소 섬유 강화 플라스틱 제품을 디자인ㆍ제조ㆍ판매하는 솔루션 기업이다. 이번 모터쇼에선 탄소 섬유로 제작한 모터사이클 파츠와 가방을 공개했다.

우민우 마이팀 대표는 “마이팀은 탄소섬유 제품 제작에서 유통까지 모든 프로세스를 독자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탄소섬유 복합재 상용화 기업”이라며 “현재 14종 이상의 모터사이클용 탄소섬유 개조 부품을 개발ㆍ판매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19서울모터쇼 인에블인터내셔널 부스.

인에이블인터내셔널은 세계 1위 전기스쿠터 브랜드인 ‘NIU’라는 전기 스쿠터의 한국 공식 독점 에이전트다. 이번 행사에서 ‘NIU’ 의 국내 론칭과 ‘N PRO’, ‘N CARGO’ 모델을 공개했다.

최재윤 인에이블인터내셔널 영업이사는 “전 세계에서 40만대 이상 판매된 NIU 스쿠터 고객의 운행거리는 10억㎞ 이상”이라고 운을 떼며 “이번 서울모터쇼에서 처음으로 공개한 ‘N PRO’, ‘N CARGO’는 검증된 내구성과 뛰어난 성능, 감각적인 디자인을 갖춰 도시의 모빌리티를 재정의할 수 있는 모델”이라고 했다.

2019서울모터쇼에 마련된 모빌테크 부스.

모빌테크는 자율주행 3차원 지도 및 인지 분야의 스타트업이다. 자체기술로 개발한 3차원 스캐닝 시스템 ‘레플리카 시리즈’를 출품했다.

지난 2017년 4월에 창업한 모빌테크는 지난해 네이버와 현대자동차에서 투자를 받았다. 자율주행에 필요한 센서융합기술, 정밀측위기술, 환경인지기술 등을 기반으로 ‘자율주행 통합 인지 시스템’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김재승 모빌테크 대표는 “올해 자율주행 통합인지 시스템에 대한 집중적 연구를 통해 글로벌 경쟁에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성과를 만들 것”이라며 “2020년에는 CES에 참가해 기술력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서울모터쇼는 OICA(세계자동차산업연합회)가 공인한 우리나라 유일의 국제모터쇼로, 1995년 제1회 서울모터쇼 개최 이래 올해로 12회째를 맞았다.

and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