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오락
  • ‘아는 형님’ 김서형-오나라 출연에 최고 시청률 10.6% 기록

  • 기사입력 2019-02-10 15:4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아는 형님’이 김서형-오나라 활약에 힘입어 ‘시청률 캐슬’을 쌓았다.

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 166회의 시청률이 10.6%의 기록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닐슨코리아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전국을 강타한 화제의 드라마 ‘SKY 캐슬’의 주역 김서형과 오나라가 일일 전학생으로 찾아왔다. 두 사람은 숨겨왔던 반전 예능감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독보적인 카리스마로 드라마의 흥행 열풍을 이끌었던 김서형은 “사실 노래방을 좋아한다”고 고백하며 시도 때도 없이 춤과 노래를 선보이며 흥을 방출했다.

극 중에서 밝고 사랑스러운 역할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오나라는특유의 매력 넘치는 입담으로 드라마 촬영 뒷이야기 전했다. 대학시절 후배들과 함께 치어리딩 무대를 펼쳐 폭발적인 호응을 받기도 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