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1조970억 현물 출자…새만금 개발 속도낸다

  • 기사입력 2018-10-08 1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DB]

새만금 매립지 개발사업에 가속도가 붙게 될 전망이다.

정부는 8일 국무회의에서 새만금개발공사에 국유재산 1조970억원을 현물출자하는 방안을 의결했다. 새만금개발공사는 공공 주도 매립을 통한 새만금 사업의 속도감 있는 추진을 위해 지난달 21일 설립됐다.

이번에 현물출자 되는 국유재산은 새만금 사업지역 105㎢에 대한 공유수면 매립면허권으로 국제협력용지 51㎢, 관광레저용지 21㎢, 산업연구용지 23㎢, 배후도시용지 10㎢로 이뤄졌다.

매립면허권은 바다, 하천 등 공유수면을 매립해 토지를 조성할 수 있는 권리로, 새만금 사업지역의 경우 공공기관이 매립을 완료하게 되면 해당 매립지에 대한 소유권을 해당 공공기관이 갖게된다.

공사는 이번 현물출자를 통해 1조970억원의 자본금과 함께 새만금 사업지역 상당 부분의 매립면허권을 확보하게 돼 이를 바탕으로 초기 매립사업 추진을 위한 재원을 조달할 수 있게 됐다.

기획재정부 측은 “공공 주도 매립의 주체로서 공사 운영의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새만금 개발 촉진과 새만금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유재훈 기자/igiza7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단추 풀린줄도 모르는`...`응원여신` 김연정 치어리더의 열정
  •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추위를 녹인 비키니 패션쇼
  •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이런 비키니 어떠세요?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