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추석 고향길 ‘고속버스모바일’ 앱으로 한번에 하세요”
- 클릭 한번에 ‘예매, 발권, 좌석지정’ 끝내…‘도로 위 first class’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추석이 한 달 앞으로 다가오면서 ‘귀향 예매 전쟁’이 시작된 가운데에 ‘고속버스모바일’ 앱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지난 설 연휴 고속버스 기준 결제 점유율 70.8%을 넘어서는 등 ‘고속버스 예매 문화’ 자체를 바꾸고 있기 때문이다.

국내 대표 모바일 고속버스 예매 서비스, ‘고속버스모바일’앱 운영사인 한국스마트카드(대표 김태극)는 ‘추석 고향길’ 모바일 예매를 본격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열차에 비해 저렴한 가격은 물론 증차와 배차 간격 조절을 통해 편리하게 예매를 할 수 있는 ‘고속버스’가 가장 스마트한 추석 고향 길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고속버스모바일’앱 하나면 터치 한번으로 예매/ 발권/ 좌석지정이 모두 가능해 쉽고 편리하다.

특히, 최근에는 도로 위 ’First Class‘라 불리는 프리미엄 버스 예매 서비스를 대폭 확대, 고객 서비스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기존 13개였던 노선은 25개로, 100여대였던 버스는 160여대까지 증가했다. 이로써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서울-부산, 서울-광주 노선에만 적용됐던 프리미엄 버스는 이제 ▷서울-대구, 진주, 포항, 강릉, 울산, 세종, 전주 ▷동서울-광주 ▷광주-대구,울산, 인천, 성남 ▷인천공항-김해, 양양 등 전국 주요도시는 모두 서비스 하게 됐다.

프리미엄 버스는 최대 160도 까지 기울어지는 전자동 좌석, 조절식 목 베개, 좌석별 보호쉘과 가림막 등의 서비스는 물론, 좌석별 테이블, 충전 단자, 개별 모니터를 통한 영화, 음악, 게임 콘텐츠 감상이 가능하다.

이를 기념해 한국스마트카드는 이번 추석 BC카드와 손잡고 ‘추석 귀성길 대중교통 결제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8월 28일(화요일)부터 9월 30일(일요일)까지 ▷‘고속/시외 버스모바일’을 통해 BC카드로 결제한 고객은 BC카드 홈페이지에서 응모시 10% 청구할인을 받을 수 있다.

조동욱 한국스마트카드 교통사업부문장은 “민족 최대 명절이 한 달 앞으로 다가와 고객 편의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석 예매를 일찍 시작하게 됐다”며 “고속버스모바일이 지난 설 연휴 70%가 넘는 점유율을 기록하며 ‘명절 필수앱’으로 자리매김한 만큼 더 좋은 고객 서비스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jycaf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