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휴대폰
  • “아이폰 9, 9월21일 발매”…삼성 갤노트9와 한판

  • 기사입력 2018-08-04 16:3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폰9 추정 이미지. 출처=bitfeed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애플 신제품 아이폰 9이 오는 9월 21일 발매되리란 외신 전망이 나왔다. 이달 24일 발매될 삼성전자의 신작 갤럭시노트 9과 대결도 가시권에 들어왔다.

IT매체 씨넷(CNET) 등 외신들은 이달 초 출시일이 한달 뒤로 밀린 애플 ‘아이폰9’이 올 9월 21일에 발매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도했다.

씨넷에 따르면 지난 6년간 애플 아이폰 출시 및 발매일을 분석한 결과 일정한 패턴이 발견됐다는 게 근거다.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약 6년간 신형 ‘아이폰’ 발표 이벤트를 9월 첫번째 또는 두번째 주 화요일, 수요일에 개최해 왔다는 것이다.

미국 노동절이 9월 3일 이전일 경우에는 아이폰 발표 이벤트가 두번째 주에 개최됐다는 점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 패턴을 통해 씨넷은 올해 애플이 다음달인 9월 4일, 5일 또는 11일, 12일에 ‘아이폰9’을 출시할 가능성에 무게를 뒀다. 그런데 과거 9월 11일에 ‘911테러’가 발생했기 때문에 발표는 12일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

이어 아이폰 발매일은 발표 그 다음주인 21일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관련 업계 관계자들은 애플이 올가을 총 3종류의 ‘아이폰9’을 내놓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OLED를 장착한 ‘아이폰’ 시리즈 2종과 LCD를 장착한 6.1인치 아이폰이다.

신작이 어떤 수준의 AI, 디스플레이, 카메라 기능을 보여줄지 초미의 관심사다. 삼성의 신작 갤럭시노트9 등과 경쟁은 이런 기술들의 경쟁이기 때문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