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외국인 서울관광 ‘한여름 밤의 궁’은 창덕궁

  • 기사입력 2018-07-31 11: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창덕궁 전경. [제공=서울시]

선호도 조사 경복궁·창경궁 順

외국인이 한여름 밤 가장 방문하고 싶은 서울 궁궐은 창덕궁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서울관광 공식 페이스북과 웨이보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외국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궁궐 야간개장 선호도 결과를 31일 공개했다.

전체 응답자 356명 중 156명(43%)이 창덕궁을 언급했다. 이어 경복궁 121명(34%), 창경궁 46명(13%), 덕수궁 21명(6%) 순이었다.

이번 설문에는 중국어를 쓰는 응답자가 197명으로 가장 많이 참여했다. 영어는 101명, 일본어는 58명으로 확인됐다.

앞서 시는 시 공식 관광정보 사이트(https://korean.visitseoul.net)의 뉴스레터 7월호에서 ‘한여름 밤의 궁’을 주제로 서울의 4개 고궁 야간개장 일정과 세부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이은영 시 관광사업과장은 “서울 궁궐은 대다수의 외국인 방문객이 서울을 찾았을 때 가장 인상 깊게 둘러보는 곳”이라며 “비짓서울 홈페이지를 통해 궁궐의 야간 개장 소식 외에도 다양한 서울 관광 정보를 만나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원율 기자/yul@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