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애플 ‘가을 신작 아이폰' 디자인 유출…전면은 ‘아이폰X’와 비슷

  • 기사입력 2018-07-03 07:3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애플 전문기자 샤이 미즈라시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애플이 올해 가을 선보일 아이폰 신작 디자인이 IT 매체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살짝 엿보였다.

애플을 전문으로 다루는 매체 나인투파이브맥은 2일(현지시간) 애플이 9월 중순 신제품 언팩(공개) 행사에서 선보일 6.5인치 아이폰X 플러스와 6.1인치 LCD(액정표시장치) 아이폰의 더미(모조품) 모델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애플 전문기자 샤이 미즈라시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영상을 보면 두 제품의 전면은 지난해 가을 애플이 아이폰 10주년 기념작으로 내놓은 아이폰X와 거의 흡사해 보인다.

이는 애플이 안면인식(페이스ID) 보안성 강화에 여전히 중점을 두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고 IT매체들은 분석했다.

또 베젤(테두리)을 극소화하는 엣지투엣지 디자인을 채택했다.

미즈라시는 과거에도 아이폰 더미 모델을 미리 선보였는데 언팩 후 공식 제품과거의 같았다. 더미 모델은 3D 프린팅 기술로 제작한다.

6.1인치 모델은 아이폰 9으로 명명될 것으로 보인다.

이 모델은 후면에 싱글 카메라 렌즈를 장착하고 있고 아이폰 X에 탑재된 OLED(유기발광다이오드)보다 원가가 싼 LCD 패널을 탑재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더 넓은 선택의 폭을 주려는 것으로 보인다.

6.1인치 아이폰 9은 5.8인치 패널인 아이폰 X 패널보다 약간 크다.

6.5인치 아이폰 X 플러스는 아이폰 8 플러스와 크기가 같은 대화면 스마트폰으로 후면 카메라가 언뜻 보기에는 트리플 렌즈로 보인다. 그러나 나인투파이브맥은 더블 렌즈와 하나의 플래시로 구성된 카메라 조합이라고 해석했다.

나인투파이브맥은 애플의 신제품이 안드로이드 진영을 압도하기 위해 새 버전에는 모두 4GB(기가바이트) 램(RAM)의 구동 능력을 갖추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