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케이뱅크, 1500억 규모 유상증자

  • 기사입력 2018-05-30 15:3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3000만주 신규 발행

[헤럴드경제=강승연 기자]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30일 이사회를 열고 15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안건을 의결했다.

신주 발행 규모는 보통주 2400만주, 전환주 600만주 등 모두 3000만주다. 주당가격은 5000원이다. 주금 납입일은 7월 12일이다.


케이뱅크는 당초 지난해 말 1500억원 규모 유상증자를 하려고 했지만, 일부 주주사가 참여를 확정 짓지 못해 일정이 연기됐다.

신주 발행에 전환주가 포함된 것은 일부 주주사가 유상증자에 불참할 경우 실권주를 다른 주주사가 인수토록 하기 위해서다. 전환주는 의결권이 없어 은산분리(산업자본의 은행 소유 금지) 규정에 적용받지 않아 케이뱅크 주요 주주인 케이티가 얼마든지 인수할 수 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유상증자한 자금으로 기존 상품을 재정비하고, 신규 상품도 출시하겠다”라고 말했다.

spa@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