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배현진 “메르켈 같은 정치인 될 것, 김성태 많은 조언“

  • 기사입력 2018-05-04 07: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러드경제=이슈섹션] 서울 송파을 재보궐 선거에 출마한 배현진 자유한국당 후보가 “메르켈(독일 총리)와 같은 정치인이 되고 싶다”고 밝혔다.

배현진 후보는 지난 2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 선거 사무소에서 가진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여성 특유의 포용력과 매섭게 결정하고 추진하는 결단력을 갖춘 정치인이 목표”라며 이같이 말했다.

배현진 후보는 송파을에 지역 연고가 없는 것에 대해 “송파에서 정치 인생을 시작하니 정치적 고향으로 생각한다. 송파 주민에게 자랑스러운 정치인이 되겠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배 후보는 한국당 지지율 하락에 대해서는 “헌정 사상 유례없는 일을 겪었다. 당이 어려운 건 당연하다. 국민 신뢰를 어떻게 회복하느냐가 관건인데, 그동안 분열했던 모습을 많이 보였다. 단합해 한목소리로 대한민국이 한쪽으로 기울어지거나 쓰러지지 않도록 목소리를 내는 게 중요하다고 본다”고 했다.

배 후보는 “김성태 원내대표의 조언을 많이 들었다”며 “‘화려했던 생각에 머물러 있으면 국민의 마음을 대변하는 봉사자가 될 수 없다’, ‘구두 굽을 낮추고 허리를 숙이고 너의 머리를 숙여라’, ‘국민을 향한 마음과 책임을 무겁게 하라’는 등을 마음에 새긴다”고 말했다.

배 후보는 “교과서에서 배운 대로 국민 의견을 대변하겠다. 송파 목소리 듣고 현실적으로 이룰 수 있는 방법을 열심히 찾겠다. 권력의 눈치를 보지 않고 할 말 하겠다”며 정치 철학을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