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MWC 2018]SKT, ‘IoT 가축관리시스템’ ‘기업용 모바일 혁신상’ 수상

  • 기사입력 2018-02-27 08:3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기업용 모바일 서비스 혁신상’ 수상
- IoT 가축 관리 시스템 ‘라이브케어’로 수상
- 농장주의 가축 관리 편의성 제고 및 안전한 축산물 관리 토대 마련이 높은 평가


[헤럴드경제=최상현 기자]SK텔레콤은 ‘MWC 2018’ 부대행사로 26일(현지 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GSMA 글로벌 모바일 어워즈(GSMA Global Mobile Awards)’에서 자사의 ‘라이브케어(Live Care)’ 서비스가 ‘기업용 모바일 서비스 혁신상(Best Mobile Innovation for Enterprise)’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밝혔다.

‘기업용 모바일 서비스 혁신상’은 데이터 관리, 서비스 혁신, 보안 등 기업의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서비스 및 제품을 선보인 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사진)SK텔레콤 최낙훈 IoT사업지원그룹장(왼쪽)과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가 수상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제공=SK텔레콤]

글로벌 모바일 어워즈는 GSMA(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의회)가 주최하며, 이동통신 전문가, 애널리스트, 전문 기자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매년 분야별 수상자를 선정해 MWC 현장에서 시상하는 상으로 이동통신 분야의 오스카 상으로 불린다.

‘라이브케어(Live Care)’는 SK텔레콤과 유라이크코리아가 협력해 개발한 사물인터넷(IoT) 가축 관리 시스템이다.

‘라이브케어’ 서비스는 소의 첫 번째 위(반추위)에 IoT 통신 모듈을 탑재한 바이오캡슐을 투입, 소의 체온과 산도(pH) 등을 상시 모니터링해 질병 및 분만 징후 파악, 수정 적기 예측 등 각종 정보를 제공한다. 농장주는 ‘라이브케어’를 통해 실시간으로 소의 상태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SK텔레콤과 유라이크코리아는 이달 6일 남양유업의 전국 6개 목장에 라이브케어 서비스를 공급하는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IoT 기술을 축산업에 접목해 농장주의 가축 관리 편의성을 높이고, 보다 안전하게 축산물을 관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허일규 SK텔레콤 IoT/Data사업부장은 “이번 수상은 SK텔레콤의 IoT 기술이 다른 산업과 융합해 고객에게 실질적인 가치 제공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향후 유라이크코리아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국내 뿐만 아니라 전세계 축산 농가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진 유라이크코리아 대표이사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해 축산 IoT산업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bonsang@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