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보험

  • 작년 풍수해보험금 55%...태풍 '차바' 때문

  • 기사입력 2017-08-08 14:03 |한희라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보험개발원 분석
풍수해보험금 85억7000만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지난해 풍수해보험으로 지급된 보험금의 절반 이상이 태풍 ‘차바’로 인한 피해 때문으로 나타났다.

8일 보험개발원은 최근 풍수해보험 통계시스템을 구축하고 지난해 사고실적을 분석한 결과 전체 풍수해보험금이 85억7000만원 지급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47억3400만원(약 55%)이 태풍 ‘차바’ 관련이었다.


풍수해보험은 태풍, 호우, 홍수, 강풍, 지진 등의 직접적인 결과로 입은 손해를 보상하는 보험이다. 지난해 10월 태풍 ‘차바’는 한반도 남부 지역을 강타해 대규모 인명·재산 피해를 냈다. 차바로 인한 보험금의 대부분은 제주도(29억3100만원)와 경상도(14억9800만원)에 집중됐다.

또 지난해 5월 발생한 폭탄저기압으로 인해 지급된 보험금이 12억8500만원으로 전체 풍수해보험금의 15.0%를 차지했다.

폭탄저기압은 급격한 저기압에 따라 강풍이 부는 현상으로, 봄철이나 초겨울 대륙 동해안에서 종종 발생한다.

지난해 풍수해보험 손해를 피해 유형별로 구분하면 건물파손(56.4%)과 비닐파손(34.7%)이 대부분이다.

보험개발원은 “온난화와 기상이변 증가에 따라 8∼9월뿐 아니라 10월에도 풍수해피해를 대비할 필요가 있다”면서 “풍수해보험은 보험료 절반 이상을 정부와 지방자치단체가 지원하고 있어 풍수해에 경제적인 대응책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hanira@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