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김문수 “문재인 되면 한미동맹 흔들…종북정당 되살아나”

  • 기사입력 2017-02-20 17: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를 맹비난하고 나섰다.

김 지사는 20일 SNS 글을 통해 “만약 탄핵이 되고 문재인 씨와 같은 친북한 대통령이 취임하면 제일 먼저 김정은을 만나러 북한부터 방문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그는 “태극기집회의 목표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저지”라면서 “문재인과 같은 친북 대통령이 취임하면 사드 배치는 중단될 것이고, 한미군사동맹이 흔들릴 것이다. 김정은의 자금줄인 개성공단 폐쇄도 원상복구될 것”이라는 주장을 폈다.

또 “통진당 이석기는 석방되고, 종북정당이 다시 생겨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전교조는 합법화될 것이고, 급진귀족노조가 득세하면서 노사분규가 격화될 것”이라면서 “친북한 광풍으로부터 이 땅의 자유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서 우리는 오늘도 태극기를 휘날립니다”라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