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일반
  • 김문수 “박대통령은 청렴한 분, 탄핵 기각돼야”

  • 기사입력 2017-02-06 17: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김문수 새누리당 비대위원이 6일 “박근혜 대통령은 가장 청렴한 분”이라며 “박 대통령에 대한 탄핵은 기각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은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박 대통령의 통치행위는 국민의 신의를 배신하지 않았다”며 이렇게 말했다.

김 위원은 “박 대통령은 자신의 선거공약대로 문화융성과 스포츠진흥을 위해 미르재단과 K스포츠재단을 설립했다”며 “그것은 헌법의 기본이념인 자유민주주의를 뿌리내리기 위한 정당한 통치행위였다”고 주장했다.


김문수 새누리당 비대위원이 6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사익을 취한 적이 없다”며 “탄핵은 기각돼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그는 “탄핵 주도 세력들은 박 대통령이 사상의 자유를 침해했다거나 온당치 못한 사적 이익을 취했다며 박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고 있다”며 “그러나 박 대통령은 사익을 취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은 “박 대통령의 탄핵 소추가 된 지 2개월이 지난 이제야 탄핵반대 입장을 표명하는 것에 대해 시비가 있을 수 있다”며 “그러나 두 달 남짓 진행된 특검의 수사 발표나 헌법재판소의 동영상을 본 결과 박 대통령이 사적 이익을 취하지 않았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