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당
  • 추미애, “8일부터 대선 경선룰 마련, 26일까지 예비후보 등록”

  • 기사입력 2017-01-08 11:3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형석 기자]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부터 당내 대선 경선룰 마련에 착수하겠다고 했다. 대선 예비후보 등록은 설 연휴 시작 전까지 마치겠다고 했다. 설연휴는 27일부터 시작한다.

추 대표는 8일 국회에서 신년 기자회견을 갖고 “오직 ‘탄핵완수’와 ‘정권교체’라는 시대적 소명을 향해 달려갈 것”이라며 이같은 당내대선 경선 일정을 발표했다.

추 대표는 “오늘(8일)부터 당내 대선 경선 룰 마련을 시작하겠다”며 “무엇보다 후보자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모든 후보가 수긍할 수 있는 최적의 경선 룰을 만들겠다”고 했다. 또 “당내 경선을 위한 대선 예비후보 등록을 실시하겠다”며 “적어도 설 연휴 시작 전에는 등록을 마치도록 하겠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당이 책임지고, 당이 보증하는 대선 정책과 공약을 준비하겠다”고도 했다. 

이와 함께 ‘당 중심 대선’ 입장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추 대표는 “나는 지난 8월 전당대회부터 일관되고 줄기차게 ‘당 중심 대선’을 천명해 왔다”며 “‘후보별로’ 혹은 ‘계파별로’ 흩어지고 쪼개진 힘으로는 정권교체가 어렵다는 점을 지난 대선에서 너무나 뼈저리게 배웠기 때문”이라고 했다. 추 대표는 “조기대선 가능성이 점점 구체화되는 상황에서 ‘당 중심 대선’은 더욱 필요해지고 있다”며 “경선의 원칙은 ‘공정성’과 ‘중립’이며, 본선의 원칙은 ‘포용’과 ‘단결’이라고 했다.

suk@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