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책 일반
  • 정부, 한국 경제 대외신인도 회복 글로벌 홍보에 힘 쏟는다

  • 기사입력 2017-01-06 10:2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유재훈 기자] 정부가 탄핵 정국 등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는 한국경제의 대외신인도 회복을 위한 홍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정부는 6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제6차 경제현안점검회의’를 개최하고 최근 국제금융시장 동향 및 평가와 함께 대외신인도 관리를 위한 한국경제 홍보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오는 9일 미국을 방문하는 유 부총리는 보스톤 소재 주요 해외투자자들을 직접 만나 한국경제 상황과 향후 정책방향을 설명하고 한국 경제의 견조한 펀더멘털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이어 유 부총리는 10일 로이드 블랭크페인 골드만삭스 회장, 스티븐 슈워츠먼 블랙스톤 회장 등과의 면담을 갖고 미국 신 정부의 경제정책방향을 가늠해 보는 동시에 핵심 경제인사들과의 가교 역할 요청할 계획이다.

오는 11일에는 글로벌 금융 중심지인 미국 뉴욕에서 유 부총리 주재로 한국경제설명회가 개최된다. 유 부총리는 이 자리에서 외신과 해외투자자 등에게 한국 경제의 강점과 충분한 대응여력, 탄핵소추 이후 안정적 정부운영 등을 강조할 것으로 알려졌다.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오는 18일부터 이틀간 스위스 ‘다보스 포럼’에 참석, 세계경제 리더들에게 한국의 일관된 경제정책 추진 및 미래대비 노력을 적극 알릴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정부는 미국 대선이후 국제금융시장에서 지속되던 선진국 중심의 주가와 금리상승세가 숨고르기에 들어가면서, 달러화 약세 흐름도 완화되는 양상이라고 진단했다.

하지만, 미국 신정부 출범과 중국 금융시장 불안, 브렉시트 협상 개시 등 글로벌 금융시장의 불안요인이 상존하는 만큼 시장 변동성이 커지며 우리 경제에 위협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전망했다.

igiza7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