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손석희 “윤전추, 박 대통령에 유리한 것만 기억”

  • 기사입력 2017-01-05 21: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손석희 앵커가 윤전추 행정관의 탄핵심판 증언애 대해 “박 대통령에 유리한 것만 기억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했다.

5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선 윤전추 청와대 행정관이 이날 박 대통령 탄핵심판에 증인으로 출석해 증언한 내용을 다뤘다.

윤전추 행정관은 이날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탄핵심판에서 박 대통령의 세월호 당일에 대해 “오전에 관저에서 대통령을 만났고 안봉근 비서관 역시 대통령을 만났다”며 “안봉근 전 청와대 비서관이 들어오기 전에 여러 건의 서면 보고가 들어왔다”고 증언했다.

그는 “원래 자신의 서류를 전달하기 위해 관저에 갔고 안봉근 전 비서관을 오전 10시에 봤다. 오후에 미용사와 정호성을 봤다”고 했다

윤전추 행정관은 세월호 참사 당일 가글에 대해선 “제가 올려드렸던 것 같다”며 “가글을 직접 대면해서 주진 않고 인터폰으로 말씀드렸다”고 전했다.

또한 윤 행정관은 “가글은 인후염이나 편도 부었을 때 사용된 것으로 안다”며 “저도 똑같은 제품을 써봤다. 시술 의혹에 대해선 오해”라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