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한민국 미래, 무인기술에서 찾는다”…무인기술 콘퍼런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국내 무인기술의 개발 현황과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제1회 무인기술 콘퍼런스’가 20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산ㆍ학ㆍ연 무인기술 분야 전문가 150여 명이 참석했다.

심현철 한국과학기술원 교수는 무인항공기의 개발 동향을 발표했고 김정하 국민대 교수는 무인자동차 관련 국내외 기술을 소개했다.

박용운 국방과학연구소는 군사용 무인로봇에 대한 연구개발 현황을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행사에서는 최근 전국 각지에서 열린 로봇ㆍ항공기ㆍ자동차 등 무인기술 3종 경진대회 수상자에 대한 통합 시상식이 열렸다.

국제로봇콘테스트에서는 카이스트 RND_ZS팀, 충북대 Raven팀, 광운대 로빛팀이 대통령상을 받았고 수주중 RnC1팀과 상명대 OPTC팀은 국무총리상을 차지했다.

한국로봇항공기경연대회 우승팀인 한국항공대 FCL-Park 2.4팀과 충남대 CNU-USG팀은 산업부 장관상을 받았으며 자율주행자동차 콘테스트에서 1위를 차지한 전남대 IIS팀에 대한 시상도 진행됐다.

정대진 산업부 창의산업정책관은 “무인기술 3종 경진대회와 콘퍼런스를 통해 창조경제의 대표적인 성장엔진인 무인산업의 기술개발이 촉진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oskymoon@heraldcorp.com



[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