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제약
  • “세포치료제가 바이오산업 이끈다” ‘제2회 바이오투자포럼’ 열려

  • 기사입력 2015-07-23 17: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세포치료제 관련 국내 생명공학 기업들의 연구개발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이 열려 눈길을 끌었다.

한국바이오협회(회장 서정선)는 23일 KDB대우증권(대표 홍성국)과 공동으로 서울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제2회 바이오투자포럼-세포치료제의 약진’<사진>을 개최했다.

포럼에서는 조직세포치료제, 줄기세포치료제, 면역세포치료제 등 3개 분야의 기업들에 대한 투자설명회가 열렸다. ‘키메라항원 수용체(CAR) 응용 면역세포 치료제의 가능성’이라는 주제로 연세대 생명공학과 이상규 교수의 강연이 이어졌다.


제1부 조직세포치료제 부문에서는 코오롱생명과학, 한스바이오메드, MCTT바이오(비상장)가 발표에 참가했고, 제2부 줄기세포치료제에서는 차바이오텍, 파미셀, 메디포스트, 강스템바이오텍(비상장), SCM생명과학(비상장) 등이 각각의 연구성과를 발표했다. 면역세포치료제 파트에는 녹십자랩셀(비상장), 셀리드(비상장) 등이 개발 중인 세포치료제를 소개했다.

이 중 메디포스트는 무릎연골 결손을 치료하는 세계 첫 동종의 타가 줄기세포치료제 ‘카티스템’의 투여 후 3년 장기추적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추적임상 결과 안전성을 입증했으며 치료효과도 대조군에 비해 탁월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한국바이오협회 이승규 전무는 “바이오포럼은 투자자와 기업간 만남의 기회를 마련하는 의미 있는 시간”이라며 “바이오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도 양자의 소통이 더욱 활발해져야 한다”고 밝혔다. 


/freihei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