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강남치과] 미뤄왔던 치아교정, 여름방학 이용해 시작하세요

여름방학 기간인 지금, 치아교정에 대한 관심 역시 커지고 있다. 고르지 못한 치아는 외모 문제로 인한 자신감 하락은 물론, 심할 경우 음식을 씹는 능력에도 영향을 미쳐 전신건강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준다. 이런 이유 때문에 그나마 여유가 있는 여름방학을 이용해 치과의 문을 두드리게 되는 것이다.

치아교정은 비뚤어지거나 돌출된 치아를 고르고 예쁘게 만들어주는 것은 물론 부정교합도 개선 가능해 자신감을 높여주는 데 많은 도움이 된다. 그러나 사실상 적지 않은 시간이 들고 주기적으로 치과에 내원해야 한다는 약간의 번거로움이 있는 것 역시 사실이다. 그래서 학기중보다는 여름방학을 이용하는 것이 여유 있게 교정하는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라임나무치과 강남점 대표원장 김정문 박사는 “치아교정에도 나름대로의 적기가 있기 때문에 이를 자꾸 미루다 보면 상태가 나빠지거나 충치 등의 치아 질환으로 인해 치료시기를 놓치게 되어 치료 기간이 늘어나거나 더 복잡한 술식으로 처치를 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고 말하며 “본인이 교정이 필요하다고 느낀다면 치과에 내원해 검사부터 받아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서울 명동과 강남에 지점을 운영하고 있는 라임나무치과는 치아교정은 물론 보철과 임플란트까지 시술하는 치과다.

최근에는 기술이 발달해 이전 메탈 교정처럼 눈에 확 띄지 않으면서도, 조금 더 빠르게 교정을 할 수 있게 되어 부담도 덜한 편이다. 이에 더해 치아교정 시 대부분 해야 했던 발치에 대한 부담감을 없앤 교정방법도 선택할 수 있다. 치아 돌출 정도를 측정, 그 정도가 경미할 경우에 스크류를 이용, 어금니를 이동시키는 방법을 사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투명교정의 경우 교정장치를 치아에 부착하는 방식이 아닌 끼우고 뺄 수 있는 탈부착식 투명 교정틀을 이용하기 때문에 교정기를 착용했다는 티가 나지 않아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세라믹 교정은 브라켓 자체가 치아색과 유사한 색이기 때문에 최근 들어 많이 선호하고 있는 방식이다.

클리피씨 교정은 기존 교정 장치에서 사용하던 철사를 이용해 교정 장치를 묶지 않고 자가결찰브라켓을 이용, 똑딱이 형식으로 여닫는 방법을 사용한다. 이런 효과로 인해 브라켓과 와이어 사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마찰력이 줄어들어 치아의 이동이 빨라진다. 이로 인해 최대 6개월 정도의 치아교정 기간을 앞당길 수 있다.

부분적으로 치열이 고르지 못한 경우 전체교정이 아닌 부분교정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약 3~6개월 정도의 길지 않은 기간이면 치료를 마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비용부담도 크지 않기 때문에 짧은 기간에 효과를 볼 수 있다.

만족스러운 치아교정을 위해서는 그 무엇보다도 의료진의 실력이 중요하다. 라임나무치과 강남점 대표원장 김정문 박사는 “숙련된 의료진의 노하우와 경험이 성공적인 결과를 만들어 내는 데 많은 도움이 된다”고 말하며 “다양한 교정방법이 있기 때문에 내원 후 정밀진단 이후에 교정을 시작하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도움말- 라임나무치과 강남점 대표원장 김정문

 

온라인뉴스팀/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