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대한민국 측량분야를 움직이는 작은 거인

측량은 모든 건설 분야의 기초가 되기에 제대로 된 측정이 중요하다. 말 그대로 지구상에 존재하는 지형지물의 상호관계를 정확하게 구하고 그 위치를 측정하는 것이기에 작은 오차가 결과적으로 큰 사고를 불러올 수 있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기술력은 물론 보유 장비, 그리고 많은 노하우가 있어야 제대로 된 측량을 할 수 있다. 

2002년도에 설립된 알파측량기술단(www.alphasurvey.co.kr 대표 송대진)은 지하철 및 고속철도, 고속도로, 댐, 하수처리장, 상하수도, 택지개발, 골프장, 산업단지 등의 건설업 전반에 걸쳐 오랜 경험과 다양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기본·실시설계의 측량, GPS측량, 연안측량, 현황측량, 조사측량, 시공측량, 시공 중 확인측량, 준공측량에 이르기까지 모든 부분을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최고의 측량 전문기업으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현재까지 국가기관은 물론 국내 대형건설사들과 함께 단양~영월 도로, 수도권고속철도(수서~평택) 노반, 신분당선연장(정자~광교) 복선전철, 제2외곽순환(인천~김포) 고속도로, 울산~포항 복선전철, 하남선(상일~검단산) 복선전철, 김포도시철도 건설공사, 부산광역시춘천시순천시통영시광주광역시안성시칠곡군 하수관거정비 임대형민자사업(BTL) GIS 구축 등의 건설현장 전반에 걸친 사업을 참여해 오며 국내 최고의 측량기술을 보유한 측량전문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카타르, 베트남, 쿠웨이트, 캄보디아, 모잠비크 등 해외사업에서도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기도 하다. 


송대진 대표는 “지난 2013년부터 공공기관 일반경쟁 중소기업자 우대 정책에 따라 설계와 측량이 분리하여 조달청에서 발주되는 측량이 포함되어 있는 대규모 용역에 알파측량기술단은 현재 모든 자격조건을 갖춰 중소기업확인과 직접생산확인을 받아 대기업 설계용역사와 컨소시엄을 구성, 어떤 회사와도 파트너십을 맺을 수 있는 시스템이 구축되어 있다”고 밝혔다. 

특히 3D스캔측량은 국내 동종업계에서 유일하게 알파측량기술단이 보유한 장비로써 터널선형의 3차원 레이저스캐닝을 취득해 단시간 내에 설계단면과 시공단면을 중첩 비교해 궤심과 구심 등 터널내공 방향오차(Gyro System동시투입)파악을 동시에 발파 시 여굴량의 분석과 숏크리트 시공두께 및 향후 라이닝 타설량 산출에 효과적이며 터널 수직구 측량에서도 현재 시공 중 또는 기완료 된 수직구 현장에서 한 치의 오차 없이 수행된 결과가 증명 되듯이 알파만의 기술력과 장비 및 최신 소프트웨어 보유는 측량업계의 독보적인 존재로 명성을 높이고 있다. 

마지막으로 송 대표는 “측량 업무의 부실은 추가비용 발생은 물론 품질 및 안전시공 저해로 이어지므로 모든 현장에서 정밀성과 일관성 있는 고품질 공간정보의 중요성은 날로 커지고 있는 추세다. 따라서 도시가스, 전기, 통신, 지하철 등 공공시설의 안전을 위해 할 수 있는 시설 사업자는 대형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국가적 재난을 방지하는 차원에서 시설물 계측(측량)관리에 게을리 해선 안된다. 고품질의 공간정보 구축을 위한 국내 측량업계는 아직까지 제대로 된 전문가는 물론 그에 따른 평가가 부족한 상태이기에 측량에 종사된 모든 이들이 앞으로 조금씩 풀어가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