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심야식당' 제작발표회 비하인드 컷 공개 '하반기 최고작 기대'
오는 7월4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드라마 ‘심야식당’ 제작발표회를 성황리에 마친 가운데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지난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라마다 서울호텔에서 진행된 ‘심야식당’ 제작발표회에서는 연출을 맡은 황인뢰 감독과 최대웅, 홍윤희 작가와 함께 김승우, 최재성, 남태현 등 주,조연 배우들이 총출동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제작발표회 현장에서는 각종 언론 매체들과 팬들이 대거 몰려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엿볼 수 있었다.



‘심야식당’의 한국판이 제작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부터 드라마에 대한 팬들의 관심은 대단했다. 특히 ‘심야식당’을 이끌어갈 큰 주축인 마스터 김승우의 캐스팅부터 최재성, 남태현, 정한헌, 박준면 등 단골손님들의 구성이 하나씩 공개될 때마다 각종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기도 했다.

이날 많은 기대 속에서 ‘심야식당’의 포문을 연 제작 발표회에서는 오는 4일 방송될 첫 회를 미리 공개해 언론 및 관계자들로부터 “전반적으로 따뜻한 분위기가 감도는 드라마다”, “편안한 사람 냄새 나는 드라마가 될 것”, “‘음식’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삶의 아픔과 치유를 그려냈다”, “첫 회부터 생계형 청춘들의 눈물을 담아내며 한국 현실을 생생히 그렸다” 등의 평가를 얻어내며 올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임을 입증했다.

‘심야식당’의 마스터 김승우는 “기쁜 일에 같이 웃어주고, 슬픈 일에 같이 울어줄 수 있는 따뜻한 식당을 만들어가겠다. 자극적인 재료 없이 좋은 음식을 만들 수 있는 것처럼 자극적인 소재 없이 드라마를 보고나면 마음이 따뜻해지는 드라마를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특히 김승우는 전체 배우들과의 포토타임에서 앞장서 파이팅을 외치는 등 드라마를 이끌어 가는 마스터로서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 제작발표회에 모인 언론들의 눈길을 끌었다.

제작발표회가 끝난 후 제작사 측은 출연배우들의 화기애애한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즐거운 표정으로 담소를 나누며 가족같은 편안한 분위기를 이어가는 와중에도 미리 동선을 체크하고 몸가짐을 단정히 하는 등 '심야식당'의 일원으로서 취재진 앞에 서는 공식적인 첫 행사 준비에 여념이 없는 배우들의 모습에서 프로페셔널함이 느껴져 더욱 눈길을 끈다.

‘심야식당’은 밤 12시부터 아침 7시까지 문을 여는 독특한 콘셉트의 식당과 이곳을 찾는 손님들의 보편적이고도 특별한 스토리를 담는다. 전 세대가 공감하는 ‘음식’을 중심으로 그 속에 담긴 인간애와 추억, 치유를 그릴 예정이다.

한편, SBS ‘심야식당’은 한국드라마로서 새롭게 한 회당 30분씩 1일 2회 구성돼 7월 4일 밤 12시 10분 첫 방송된다.
유지윤 이슈팀기자 /jiyoon225@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