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대졸 신입 연봉 3048만원…금융업 초봉 4082만원 최고

  • 기사입력 2015-04-17 08: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HOOC]올해 4년제 대졸 신입사원 평균 연봉이 지난해보다 101만원 줄어든 3048만원으로 조사됐다. 또 대기업 대졸 신입사원 업종별 평균 연봉은 금융업이 4082만원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국내기업 404곳을 대상으로 조사, 발표한 결과를 보면 올해 4년제 대학을 졸업한 신입직 남성의 연봉 평균은 3048만원으로 작년 3149만원보다 3.2% 줄었다.

대기업의 대졸 신입직 연봉은 평균 3773만원으로 작년 3707만원에 비해 1.8% 올랐다. 

공기업은 3125만원, 외국계 기업은 3110만원으로 각각 작년보다 4.0%, 4.4% 인상됐다.

반면 중소기업의 신입직 연봉은 2490만원으로 작년 2580만원보다 3.5% 감소했다.

이에 따라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신입직 평균 연봉 차이는 1.5배 수준인 1283만원으로 작년 1127만원보다 커졌다.

대기업 대졸 신입사원 평균 연봉을 업종별로 보면 금융이 4082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자동차(3988만원), 제조(3840만원), 조선·중공업(3840만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식음료외식(3570만원), 기계철강(3558만원), 제약(2968만원)은 하위권에 머물렀다.

이번 조사는 지난 2∼3월 대기업 146개사, 중소기업 197개사, 공기업 20개사, 외국계 기업 41개사를 대상으로 1대1 전화와 웹·모바일 설문조사를 통해 이뤄졌다. 기본 상여금은 포함하고 인센티브는 제외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