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은행
  • ‘구수한 사투리로 친근하게’…IBK기업은행 TV광고 눈길

  • 기사입력 2014-04-01 11:2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IBK기업은행(은행장 권선주)이 사투리로 전달하는 새로운 TV광고 시리즈를 선보인다. 새 광고는 ‘기업은행에 예금하면 기업을 살리고 일자리가 늘어난다’는 희망 메시지로 강원도와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 등 총 4개 지역의 사투리 시리즈로 제작돼 차례로 방영된다.

“거가 예금을 하면 기업을 살쿤다(살린다) 그래요”, “기업은행에 거시기 해불믄 기업이나 일자리나 거시기 해분당께요”, “거따 예금을 하면 기업들이 억수로 좋다칸다카대”등의 사투리를 실제 해당 지역 출신의 연기자가 등장해 구수하고 맛깔스럽게 표현했다. 올해로 3년째 기업은행 광고모델을 하고 있는 국민 MC 송해 씨와 아역배우 김유빈 양도 새로운 모습으로 등장해 재미를 더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번 광고는 사투리를 활용해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고객에게 다시 한번 각인시키고 한층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업은행은 2012년 송해씨를 모델로 발탁해 소박하고 진정성 있는 광고로 눈길을 끌었다. 이후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화 광고를 비롯해 거래 고객과 취업에 성공한 청년의 실제 사례를 보여주는 등 동일한 메시지를 다양한 방법으로 전달해왔다. 

황혜진 기자/hhj6386@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