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바로가기 컨텐츠바로가기
  • 코리아헤럴드
  • 훅
  • 헤럴드팝
  • 주니어헤럴드
  • 구독신청
  • 고객센터
  • 회원가입
  • 로그인
  • 뉴스
  • 오피니언
  • 연예.스포츠
  • 재태크
  • 라이프
  • 웹툰
  • 포토
  • New매거진


기사상세보기

보현스님 이경미, 과거 청순미모… ‘80년대 아이유’

  • 최신기사
보현스님 이경미, 과거 청순미모… ‘80년대 아이유’
기사입력 2013-10-22 10:28
[헤럴드생생뉴스]1980년대 스타 가수 이경미로 활동했던 보현스님이 모습을 드러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 1980년대 톱스타 이경미에서 돌연 연예계 은퇴, 현재는 보현이란 법명으로 출가생활 중인 스님이 출연했다.

이날 보현스님과 동반출연한 연예계 기자 출신 방송인 이상벽은 “당시 이경미 씨 CF 출연료가 편당 1000만원이었다. 30편 찍으면 3억이었다. 배우로 치면 이영애 송혜급 인기였다”고 말했다.

CF 모델로 데뷔한 보현스님은 가수로 전업 후 청순한 여고생 느낌의 매력으로 뭇남성을 사로잡았다. 이와 관련 이상벽은 “현재 가수로 따지자면 아이유 씨 개념으로 이해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길거리 캐스팅으로 연예계에 입문한 이경미는 가수 활동 당시 이선희와 신인가수상을 놓고 다툴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으나 돌연 은퇴, 이후 속세를 떠나 비구니로서의 삶을 살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HOOC 주요 기사]
[DATA LAB] 변종 에볼라 확인…미스터리 풀릴까
[WEEKEND] 선친과 색다르게…재계 3세들의 ‘크리더십’

<Re-imagine! Life beyond Media, 헤럴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목록
  • 전체목록
  • 이전페이지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