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성우리조트 ‘웰리힐리파크’로 새출발
신안그룹 인수후 브랜드 변경
워터파크·테마 둘레길 등 조성


성우리조트가 ‘웰리힐리파크’라는 이름으로 새출발한다. 

신안그룹은 성우리조트와 오스타CC의 브랜드를 ‘웰리힐리(Welli Hilli)’로 통합 변경하는 브랜드(BI) 개편을 단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변경된 ‘웰리힐리’는 좋다는 의미의 ‘Well’과 자연을 상징하는 ‘Hill‘, 치유를 뜻하는 ‘Healing’을 결합한 것으로 아름다운 자연에서 즐기는 다양한 즐거움을 경쾌한 청감과 즐거운 리듬감으로 표현하고 있다.

신안그룹은 이번 BI 개편을 신호탄삼아 성우리조트를 호텔과 워터파크, 테마파크를 신설하는 등 사계절 복합 테마파크 리조트로 새단장하기로 했다. 1995년에 개장한 웰리힐리파크는 강원도 횡성 무공해 청정지대에 660만㎡ 규모로 조성된 대단위 사계절 종합리조트다.

이 리조트는 천혜의 환경과 입지에 19면의 광폭 스키 슬로프와 국제 규격의 골프장(웰리힐리cc), 콘도미니엄, 유스호스텔 등 다양한 시설을 보유하고 있다.

신안은 또 대대적인 투자로 노후시설을 보수하는 한편 슬로프 확장과 500실짜리 객실과 2000석 규모의 연회장을 갖춘 호텔과 워터파크, 키즈파크를 신설하는 등 개선작업도 개시했다. 리조트 주변에 테마 둘레길을 조성해 국내 최초의 힐링 리조트로 탈바꿈하는 프로젝트도 추진중이다.

신안그룹은 지난해 5월 성우리조트를 인수하는 등 레저업계 최대 규모의 M&A를 단행하면서 관심을 모았던 기업이다. 이진철 웰리힐리파크 사장은 “5개의 골프장, 154홀의 골프코스를 운영하며 국내 최고의 레저명가로 손꼽히는 신안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웰리힐리파크가 세계적인 리조트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남주 기자/calltaxi@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