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일반
  • 미래에셋증권, 2011 투자포럼 개최

  • 기사입력 2011-11-09 15:4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래에셋증권(부회장 최현만)은 9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서 ‘Regime Change와 A.C.E의 시대’라는 주제로 제8회 미래에셋증권 투자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미래에셋증권은 2012년의 핵심 의제로 금융규제체제의 변화(regime change)속 △노령화(Aging) △컨텐츠산업(Contents) △교역과 환율의 안정(Exchange) 등을 제시했다.

황상연 미래에셋증권 리서치센터장은 개회인사를 통해 “최근의 금융시장은 자금의 총량과는 무관하게 자금흐름이 경색될 때 직면하는 위기에 노출되었고 이는 새로운 금융질서의 정립에 대한 논의를 촉발하고 있다. 다만 이러한 혼돈 속에도 노령화, 컨텐츠 산업 등에서 기회를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류승선 미래에셋증권 투자분석실장은 “신흥국의 인플레이션 둔화에 따라 2012년은 2009년과 유사한 연성통화정책이 재개될 가능성이 높으며 주식과 채권의 동반 강세를 예상한다”고 말했다.

또 이재훈 미래에셋증권 시황분석팀장은 “2012년 신흥국 주식시장에 468억달러의 자금 유입될 것이며 특히 중국계 자금의 한국주식 매입이 본격화 될 것이다”고 전망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100세 시대의 산업지형 변화’라는 주제를 통해 보험, 인터넷, 헬스케어 등 각 분야별 애널리스트들이 고령화에 따른 영향을 심도있게 개진했으며, 후카가와 유키코 와세다대 교수와 안드레이 란코프 국민대 교수가 초청연사로 초빙되어 2012년 동북아를 비롯한 주요 국가의 정치와 경제적 지형 변화를 전망했다.

미래에셋증권은 향후에도 글로벌 네크워크를 활용하여 세계금융시장의 흐름을 입체적이고 시의적절하게 분석할 계획이다.

<최재원 기자 @himiso4>

jwcho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