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
  • 남태현, 눈물 흘리며 총 찾던 거친 감정 자인…"낭떠러지 앞에 선 기분"

  • 기사입력 2020-02-13 02: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남태현 SNS 캡처)

위너 전 멤버이자 그룹 사우스클럽 현 멤버 남태현이 최근 불안했던 감정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12일 남태현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해요"라며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어요"라고 사과를 전했다.

앞서 남태현은 지난 10일,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하며 갑자기 눈물을 흘리거나 위너 탈퇴와 관련해 무릎을 꿇고 사과하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우울증을 우려하는 등 남태현을 걱정하는 시선이 모이기도 했다.

남태현의 사과에 앞서 소속사 측은 남태현이 최근 창작에 대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다는 점을 들면서 사태 진화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당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남태현은 “나는 내가 요즘 어떤 곡을 써야 할지도 모르겠고 좋은 곡이 안 나온다”며 “열심히 만든다고 만드는데 대중 코드랑 맞지 않는다고 하니까 내가 잘못한 건지…”라며 말끝을 흐리기도 했다.
culture@heraldcorp.com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순번 기사텍스트 기사이미지
1도현아, 신곡 ‘하나되어’ 힘내라 대한민국 ..도현아, 신곡 ‘하나되어’ 힘내라 대한민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