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삼성 보안솔루션 ‘녹스’,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 경호시스템에 ‘쏙’
삼성전자 24일 뉴스룸에 공개
근위대 경호시스템에 녹스 스위트 적용
삼성 모바일 기기도 경호에 적극 활용
녹스(Knox)가 탑재된 삼성전자 제품을 사용 중인 바티칸 교황청 근위대 모습. [삼성전자 제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삼성전자의 첨단 보안 솔루션 ‘녹스’(Knox)가 바티칸 교황청 근위대의 경호 시스템에 들어갔다.

삼성전자는 24일 뉴스룸을 통해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의 경호시스템에 삼성 모바일 보안 플랫폼 ‘녹스 스위트’(Knox Suite) 활용되고 있다고 소개했다.

녹스 스위트는 근위대가 사용하는 기기를 쉽게 배치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관리자가 모든 경호 기기의 위치를 원격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할 수 있는 것은 물론 기기를 분실하거나 도난당했을 때 데이터를 원격으로 지울 수도 있다.

특히 경호상 위협이 예상되는 경우 교황청 근위대가 보유하고 있는 여러 기기에 위협 정보를 실시간 공유할 수 있다. 순찰 리더는 모든 구성원의 배치 상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어 긴급 상황 대처에 효과적이다.

이런 특장점을 인정받아 교황청 근위대는 녹스 스위트가 탑재된 삼성전자의 모바일 기기를 경호에 활용하고 있다. 보안 우수성은 물론 내구성까지 감안해 갤럭시 엑스커버 프로, 갤럭시탭 액티브 시리즈 등이 교황청 근위대에 공급됐다. 이들 제품은 IP68 등급으로, 물과 먼지로부터 기기를 보호하고 미국 군사 규격(MIL-STD-810)이 요하는 견고함을 자랑한다. 이 가운데 갤럭시 탭 액티브2는 근위대 복장을 고려해 장갑을 낀 상태에서도 터치감이 좋고, 배터리 지속시간도 길어 호평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교황청 스위스 근위대는 교황과 바티칸 시국의 교황궁을 보호하는 임무를 맡고 있다. 바티칸 시국은 하루 평균 2만5000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곳이다.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